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11.6℃
  • 흐림서울 9.3℃
  • 대전 12.2℃
  • 흐림대구 15.0℃
  • 흐림울산 17.0℃
  • 광주 14.2℃
  • 흐림부산 17.9℃
  • 흐림고창 12.3℃
  • 제주 16.2℃
  • 흐림강화 8.1℃
  • 흐림보은 12.8℃
  • 흐림금산 12.5℃
  • 흐림강진군 15.1℃
  • 흐림경주시 15.5℃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경제

인도 업체에 건설장비 등15억원 수출

경기도 수출 15개사 45억원 수출상담
한류문화 영향 한국제품 관심도 한몫

theTAX tv 채린 기자 | 경기도 수출기업 15개 사가 ‘한-인도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을 활용해 총 35건 363만 달러 한화로 45억 원 상당의 수출 상담과 118만 달러(한화 15억 원 상당)의 계약했다. 

 

3일 경기도와 경기지역FTA활용지원센터는 지난달 26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수원 밸류하이엔드호텔에서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 활용 인도 화상 통상촉진단을 운영, 맞춤형 비대면 상담회를 벌인 결과 이 같은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번 화상 촉진단에는 현지 수요가 많은 식품, 생활용품, 기계장비, 화장품 등 다양한 품목군의 도내 우수기업 15개 사가 참여, 인도 뉴델리와 첸나이 지역 바이어들과 비대면 방식의 수출 상담 활동을 벌였다.

 

도는 러·우 전쟁 장기화에 의한 세계 원자재 가격 인플레이션 현상과 코로나19로 어려운 통상 환경에서도, 바이어 주선, 통역 지원, 안전하고 쾌적한 상담장 운영 등 도의 세심한 지원으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밝혔다. 

 

참가기업들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트렌드와 신규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했다. 특히 한-인도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와 관련한 경기FTA센터의 무료 자유무역협정(FTA) 컨설팅이 큰 도움이 됐다.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CEPA)은 상품은 물론, 서비스 교육, 투자 등에서 광범위한 경제 협력을 규정하는 자유무역협정의 일종으로, 한국과 인도는 지난 2009년 협정을 체결한 바 있다.

 

실제로 참가기업 중 중장비 부품 제조업체 A사는 이번 상담회에서 현지 바이어들의 큰 관심 속에 16만 달러 상당의 초기 계약을 추진, 향후 구체적 계약 논의를 진행할 수 있게 됐는데, 현재 인도 시장은 향후 중국 시장을 대체할 곳으로 가장 적합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최근 드라마·음악 등 한국 문화 콘텐츠의 인기로 젊은 소비자층 사이에서 한국 제품에 관한 관심이 높아진 상황이다.

 

상담지역인 인도 수도 뉴델리와 남부 최대 도시인 첸나이는 IT 기반 제조업 발달 지역이자 소비수준이 상위권에 속한 곳으로, 양국 간 교역과 투자가 활발한 한-인도 경제교류의 중심지역이다.

 

도 관계자는 “상담회 이후 사후관리를 통해 장기적이고 지속적인 수출 성과가 이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의견을 반영한 기업 맞춤형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으로 수출 성과를 극대화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