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흐림동두천 4.7℃
  • 구름많음강릉 8.8℃
  • 구름많음서울 6.4℃
  • 흐림대전 6.4℃
  • 흐림대구 9.9℃
  • 구름조금울산 13.1℃
  • 흐림광주 8.8℃
  • 흐림부산 9.1℃
  • 흐림고창 9.1℃
  • 흐림제주 11.9℃
  • 구름많음강화 5.6℃
  • 흐림보은 4.3℃
  • 흐림금산 7.0℃
  • 흐림강진군 10.6℃
  • 구름많음경주시 13.4℃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트레일런

지리산둘레길 127km 트레일런

1코스 주천에서 10코스 하동호까지 127.49km
2023년 전 구간 300km 대회 앞서 시범대회
대한울트라마라톤연맹 주최, 10명 도전 5명 완주

theTAX tv 채흥기 기자 | 우리나라 둘레길 중 단연 최고의 전경으로 꼽히는 둘레길하면 지리산둘레길을 꼽는다. 이 가을에 수려한 산과 마을과 계곡을 지나는 지리산둘레길을 걷는 것은 어떨까.

 

일반인들에게는 생소한 트레일런은 말 그대로 산과 들판을 달리는 마라톤이다. 지난 27일부터 28일까지 2022년 지리산둘레길 300km 울트라트레일런대회가 개최됐다.

 

(출처: 채정은TV)

 

대한울트라마라톤연맹(회장 정보영)이 주최한 이번 대회는 2023년 전 구간 300km 대회에 앞선 시범대회 성격으로 치러졌다. 

 

이번 대회는 1코스 출발지인 주천면 지리산둘레길 주천안내센터를 출발해 10코스인 하동호까지 총 127.49km를 26시간안에 달린다. 총 10명이 도전해 5명이 완주해 성공했다. 시범대회였기에 제한시간은 의미가 없었다.

 

1위는 홍종희씨와 정왕기씨가 공동으로 25시간 25분에 골인했다.  

 

지리산둘레길은 사람과 생명, 성찰과 순례의 길을 기치로 지난 2004년 제안되어 2007년 조성사업이 시작되어 2012년 전 구간이 열렸다. 지리산둘레길은 출발지인 남원시를 비롯 함양군, 산청군, 하동군, 구례군 등 5개 시군, 21개 코스에 20개 읍면 100여개 마을을 거친다.